배속에 가스가 많이 차고, 구르륵 거린다면 당신의 '사소한 습관'이 문제일 수 있습니다.

반응형

배속에 가스가 많이 차고 구르륵 거리는 경험 다들 있으시죠 ? 

 

사실 방귀가 나오는 것은 지극히 정상적인 일이지만, 평소보다 방귀가 많이 나오는 날이 있습니다. 좀 심해서 일생생활이 불편해질 지경이죠.

 

간혹 건강에 문제가 생긴 게 아닐까 걱정하는 사람들도 있는데요. 왜 시도때도없이 방귀가 나오는 것일까요 ?

 

하루 평균 방귀 횟수로 14~25회 정도를 뀌는 것이 정상적인 범위인데요. 하지만 25회 이상의 방귀를 뀌는 것은 잦은 경우에 해당됩니다.

 

오늘은 우리가 일상에서 방귀를 만드는 사소한 습관에 대해서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 방귀를 자주 뀌고 있다면, 아래 습관을 하고 있지는 않은지 확인해봅시다.

1. 면류 음식 급하게 많이 먹기

면류 음식을 급하게 먹는 것은 많은 방귀를 만드는 가장 나쁜 습관입니다. 면을 흡입하면서 공기의 유입도 자연스럽게 늘어나기 때문입니다.

 

또한 면류 음식은 많은 방귀를 만들뿐만 아니라, 면의 주된 밀가루 성분이 소화되는 과정에서 지독한 냄새도 함께 만듭니다.

2. 탄산음료 마시기

콜라, 사이다 등 탄산음료에는 거품을 만드는 이산화탄소가 녹아 들어있습니다. 이로인해 소화기기관에 들어간 이산화탄소가 밖으로 배출되는 과정에서 많은 방귀 뿐만이 아니라 트림까지 만들어낸답니다.

3. 잦은 한숨

음식 섭취를 통한 방귀 외에도 많은 공기의 유입으로 생성되는 방귀가 있는데요. 그 중 하나가 호흡하면서 마시는 공기입니다. 이는 호흡으로 마신 공기가 장기를 거쳐 소화기관으로 들어간 공기를 배출하게 됩니다.

 

한숨이 잦으면 평상시 보다 공기의 유입량이 늘어나게 되어 많은 방귀를 만든답니다.

4. 음식 섭취 후 바로 눕기

음식 섭취 후 바로 눕는 습관은 단순히 방귀를 많이 만들어 내는 것 말고도 건강 악화까지 불러올 수 있는 습관이므로 절대 금물입니다.

 

소화를 제대로 시키지 않고 누우면 장이 한쪽으로 몰려 섭취한 음식을 분해, 흡수를 어렵게 만듭니다. 이 때 좁아진 소화기간 내에서 분해 활동이 이루어지면서 만들어진 가스로 인해 방귀를 자주 뀌게 만든답니다.

 

반응형
그리드형(광고전용)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