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 건강에 좋은 줄 알았는데...?" 뒤통수 제대로 친 '장 건강'을 위협하는 음식 리스트

반응형

 

'장이 건강해야 장수한다'라는 옛말이 있듯이, 장 건강의 중요성은 소화, 면역을 넘어 뇌, 정신 건강의 영역까지 확대되고 있다. 

 

즉, 장이 건강해야 신진대사를 원활하게 유지하고, 체중, 면역체계, 식욕, 기분 상태 등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면서 우리 몸을 건강하게 하는 것이다.

 

따라서, 장을 건강하게 만드는 것이 중요한데, 우리가 무심코 장 건강에 좋은 줄 알고 먹고 있던 음식들 중에서 알고 보면 장 건강을 위협하는 음식들이 존재한다고 하는데 어떤 음식들인지 알아보도록 하자.

 

장 건강을 위협하는 음식

 

현미

현미 등 통곡물의 섬유로 된 껍질과 겉껍질, 겨 안에는 미네랄의 흡수를 방해하는 피틴산, 소화 효소의 작용을 막아 성장을 방해하는 트립신 억제 인자, 장 내벽에 틈새를 만드는 장누수증후군을 일으키는 렉틴 등 해로운 화학물질이 들어있어 각종 질병의 원인이 된다고 한다.

 

간장

 

간장을 오래 졸여 요리하게 될 경우 '최종당화산물'(당 독소)이 증가하게 되는데, 바로 이 당 독소가 장 조직에 붙어 각종 염증을 유발하게 된다. 일반적으로 집에서 직접 만드는 전통 간장에 경우 당 독소 함량이 떨어지는 반면에, 시중에서 대량으로 판매되는 간장에 경우 당 독소 위험성이 높아진다고 한다.

 

유제품

유제품은 몸이 필요로 하는 영양소를 공급할 수 있지만, 한국인의 경우 유당 불내증이 있는 경우가 많아 주의하여 섭취해야 한다. 유당불내증을 가지고 있는 이들이 섭취할 경우 유당분해기능이 현저히 떨어져 장에 무리를 준다고 한다.

 

오늘은 평소 장 건강에 도움을 주는 줄 알았으나, 오히려 위협하고 있던 음식에 대해 알아봤다. 장 건강이 저하되는 원인으로는 식생활, 배변 습관 등이 중요한 역할을 한다고 하는데, 그중에서도 장 건강에 나쁜 음식을 되도록이면 안 먹거나 줄이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고 한다. 따라서, 장 건강을 위협하는 음식의 섭취를 되도록 줄이고 건강한 장을 만들도록 노력하자.

반응형
그리드형(광고전용)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