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주 먹었더니 대장암이 완치됐어요" 대장암 3기를 완치한 가수 조경수의 완치 비결

KBS2 - 여유만만

가수 조경수는 지난 2004년 12월쯤에 대장암 판정을 받았다고 합니다.

 

3기였다고 하는데요. 가장 큰 걱정은 다른 부위로 전이되는 것이였지만 다행히 전이가 진행되지는 않았다고 합니다.

 

항암 치료를 무려 12번이나 했다고 하는데요. 보름에 한 번씩 항암 치료를 한 셈입니다.

 

5일 동안 아무것도 먹지 못하다가 7,8일 동안은 또 열심히 먹어야 했다며 굉장히 힘든 투병 생활을 했다고 하는데요.

 

조경수는 "짠 음식을 좋아하던 식습관과 불규칙한 생활습관으로 대장암이 생긴 것 같다”며 평소 생활 습관을 개선하고 '이것'을 매일 어디서든 즐겨 마셨다고 하는데요.

 

오늘은 가수 조경수가 대장암 3기를 완치한 건강 비결을 소개해드리도록 하겠습니다.

KBS - 비타민

1. 셀러리

가수 조경수의 첫 번째 대장암 극복 비결은 셀러리입니다.

 

셀러리에 중요한 성분중에 하나가 아피제닌 이라는 성분인데요. 항산화 작용도 있지만, 강력한 항암작용이 있습니다.

 

 

또 이 셀러리에는 루테올린이라는 성분이 들어있는데, 이 성분은 대장암 세포의 증식을 억제한다는 연구 결과가 굉장히 많다고 합니다.

 

가수 조경수는 셀러리를 갈아서 셰이크로 만들어 매일 같이 섭취했다고 합니다. 

KBS - 비타민

국민대는 식품영양학과 임화선 교수 연구팀이 각종 과일과 채소류에 함유된 '아피제닌'이 기존 대장암 항암제의 치료 효능을 향상시킬 수 있다는 연구 결과를 국제 저명 학술지에 발표했다고 합니다.

 

본 연구팀은 셀러리에 포함된 플라본 계열의 성분인 아피제닌이 5-FU를 처리한 조건의 대장암 세포에서 TS의 발현을 억제하는 것을 확인 했다고 합니다.

 

또한 대장암 세포에서 5-FU와 함께 처리된 아피제닌이 암세포의 생존력을 떨어뜨리고 세포사멸을 유의적으로 증가시킴을 밝혔다고 합니다.

KBS - 비타민

2. 아마씨

가수 조경수의 두 번째 대장암 극복비결은 아마씨. 조경수의 아내는 그의 건강을 위해 흑미와 서리태, 아마씨 분말을 넣은 밥을 해 눈길을 끌었다고 하는데요.

 

 

흑미, 서리태 등 블랙 푸드라고하죠? 안토시아닌과 같은 성분이 풍부한데, 원래 이런 성분들은 염증이나 항암 작용이 알려져 있습니다.

 

섬유질, 오메가3 지방산 알파 리놀렌산, 식물성 에스트로겐을 포함한 각 아마씨의 생리 활성 성분은 모두 대장 암의 위험을 줄이는 데 좋은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KBS - 비타민

아마씨에는 2가지 항암 성분이 있습니다. 리그난과 오메가3 인데요. 리그난은 호르몬에 민감한 유방암, 자궁암, 대장암, 전립선 비대증을 예방하는 효과가 있습니다. 또한 아마씨에는 리그난이 다른 식품보다 800배나 많이 포함되어 있어 항암 및 항독성 작용이 뛰어납니다.

 

이미 형성된 종양을 강하게 억제하며 예방하는 기능이 있습니다. 아마씨는 암을 치료하고 예방하는 데에도 탁월할 뿐 아니라 관절염에도 좋습니다. 또 혈액순환을 개선하고 뇌졸중을 예방해 노년기 어른들에는 더 없이 좋은 건강식품입니다.

그리드형(광고전용)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